관리 메뉴

HAMA 블로그

'망할' 에이콘 출판사 본문

소프트웨어 사색

'망할' 에이콘 출판사

[하마] 이승현 (wowlsh93@gmail.com) 2019.04.16 11:25


개인적으로 400여권의 책을 소장하고, 도서관에서 빌린 책만 수백권.... 교보문고는 나의 마음의 안식처로 생각하는
북 콜렉터로써....책은 항상 문고 가서 읽어보고 사는 편인데..

에이콘 출판사는 거른다.... (아 몇권 산거 같긴 하다. 눈물을 머금고...) 
이 출판사는 바퀴벌레같은 매대 장악력과  수준 낮은 편집능력을 보유하고 있는데..

한빛,제이펍,길벗,인사이트등에 비해 유독 에이콘의 편집 수준이 그 모양인지..
마이너한 소재에 대한 책도 빠르게 번역출판해 준다는 감사한 면도 있긴 한데 그것마다 희석시킬 정도의 편집 수준...
덕분에 다른 출판사가 출판 할 기회가 없어지기나 하고.. 제발 출판하지 마세요~

아래 글을 문제점을 보고 새로 거듭나길 간절히 바라며, 내 책장에 에이콘 출판사의 책들이 꽂히길 바래본다.

1. 종이의 질이 별로 
2. 가격도 타 출판사와 비슷 
3. 한페이지에 글짜가 몇개 안됨. 초딩교과서도 아니고..
4. 한 라인의 글짜가 몇개 안됨. 좀 읽다보면 눈알을 아래로 내려야함. 집중력 저하. 
5. 글짜사이의 간격이 큼. 
6. 중간타이틀에 1, 1-1, 1-2 등의  인덱스가 없음. 챕터,소챕터 구분이 잘 안됨.  
7. 중간타이틀 글꼴이 괴기 스러움
8. 중요문장,단어에 대한 강조표시가 빈약함, 색상도 단조로움 일색. 
9. 소스등 각 구분스타일에 대한 시인성 빈약함
10. 기타 등등 


헌법 제124조에는 “국가는 건전한 소비행위를 계도하고 생산품의 품질향상을 촉구하기 위한 소비자보호운동을 법률이 정하는 바에 의하여 보장한다.” 

 

'소프트웨어 사색'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망할' 에이콘 출판사  (0) 2019.04.16
개발자 면접 방식을 바꾸자  (0) 2019.04.12
2019년 HTTPS 차단(검열) 시행  (0) 2019.02.12
소프트웨어와 독서  (0) 2019.02.11
의존성 주입  (0) 2019.02.09
망할 IBM 클라우드  (0) 2018.12.07
Comments
댓글쓰기 폼